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오늘 소개하고 싶은 맛집은 지난 12월 25일 크리스마날 발견한 맛있고 착한 이탈리아 레스토랑이에요. 제가 착하다고 말한 이유는 크리스마스날 죽전 카페거리에서 크리스마스 특별 메뉴(바가지 요금)가 아닌 평소 가격 그대로 음식을 먹을 수 있었기 때문이랍니다. ^^

 

 

근데 문제는!!!

 

 제가 이 집 상호를 몰라요. 상호가... 기억이 안나요.... 엉엉

 

흑...그날 결재했던 카드 명세표도 뒤져봤는데 그 상호가 아니더라고요.

다음 지도도 검색 해봤는데... 카드 명세표 상호가 현재 상호로 바뀌기 전 옛날 상호네요.

 

암튼 옛날 '올웨이즈바이에이스토리' 상호 자리에 생긴 집이에요.

피자 뭐였던거 같은데...

 

 

크리스마스날 점심 먹으러 갔어요.

손님은 저희 빼고 두 테이블 정도? 아늑해요...

피자랑 스파게티 주문했어요.

매콤한 해물크림떡볶기가 먹고 싶었는데 함께 간

친구가 떡볶기 별루 안좋아해서...

못먹었어요.

 

식전빵!!!

직접 가게에서 구웠는지 뜨끈뜨끈 뜨거웠어요.

 

맥주 시원한 맥주

맥주 마시고 싶다 ㅜㅜ

 

고르곤졸라 피자.

피자 도우가 과자처럼 바삭바삭 해요.

정말 얇아서 과자처럼 부서지는 피자예요.

두꺼운 피자 좋아하면 싫어하실 듯.

 

로제 파스타.

맛나요.

소스 양도 적당하고...

토마토와 크림 소스.

느끼하면서 느끼하지 않은(?)

제가 딱 좋아하는 소스예요.

 

 

지난 크리스마스날 너무 맛있게 먹어서

또 다시 방문했어요.

이번에는

지난번에 먹고 싶었는데 포기해야만 했던

매콤 해물크림떡볶이와 피자

주문!!

 

오왕오왕오왕

매콤한 해물크림 떡볶이!!!

뭐라고 표현하기 힘든 맛이에요.

 

보글보글~

뚝배기에 끓어서 나오는 크림소스

크림 소스인데 느끼하지 않고 굉장히 얼큰한 맛이에요.

 

국물 소스가 정말 대박!!

계속 숟가락으로 떠먹게 되더라고요.

한가지 아쉬웠던 점은

떡에는 간이 덜 배서 좀 밍밍해요.

근데 해물이나 베이컨, 야채 건더기는 다 맛있어요~

 

지난번에는 고르곤졸라 피자를 먹었는데

이번엔

파인애플+베이컨(?)

다른 피자를 먹어봤어요.

이번에도 역시 과자처럼 바삭바삭

맛있더라고요.

 

도우가 너무 얇아서 배가 차지는 않아요.

그래서 그런지 맥주가 더욱 땡기는 메뉴예요.

바삭한 피자를 안주삼아

시원한 맥주로

 목도 축이고 배도 채우니깐

일석이조!!

 

바삭한 피자랑 매콤한 해물크림 떡볶이 조화가 꽤 괜찮은 맛집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보정동 | 올웨이즈바이에이스토리
도움말 Daum 지도

크리스마스 이브, 친구와 함께 죽전 보정동 카페거리를 갔습니다.

피자와 파스타를 먹을까 했는데~

어머나~ 크리스마스 이브라고 크리스마스 특별 메뉴만 판매하더라고요.

 

 

 

 

피자 세트 25000원 파스타 세트 25000원

1인당 무조건 세트 메뉴 하나는 꼭 시켜야 한다고라고라고라!!!

 

뻔히 그 식당에서 팔던 피자, 파스타 값이

얼만지 다 아는데

단지 크리스마스 이브라는 이유로

거의 2배 가까이 오른 값을 내고 먹어야 하다니!!! 

 

그러기 싫더라고요~ㅜㅜ

 

결국 전 보정동 카페거리에서

크리스마스 이브라고 가격 오르지 않은 가게를

찾아 헤매게 됐고

 

그렇게

찾은 곳이 

오사카 요리전문점 '아리가또 맘마'입니다.

 

 

일본 오사카는 워낙 미식여행지로 유명하잖아요~

여행지를 고를 때 맛집을 최우선으로 하는 저에게

오사카는 언제 한번 꼭 가보고 싶었던 여행지였는데

원전 사고 이후로...

음... 괜히 꺼려지더라고요.

암튼

그렇게 항상 마음 한 켠에 오사카 음식에 대한 동경을

품고 있던 찰나에

오사카음식~

거기다가 체인점이라서 가격도 동일할 거 같아서 들어갔습니다.

 

 

하도 헤매다가 9시쯤?들어갔던 거 같아요.

마치 장사가 끝난 양 내부가 어두컴컴했는데 아니더라고요.

저희 들어오고도 몇 테이블 더 들어왔거든요.

 

내부 인테리어는

아기자기한 일본 캐릭터 인형들과 오사카 지하철 노선으로

꾸며져 있어요.

 

배가 고파서 얼른 주문부터 했습니다.

메뉴가 정~말~ 많았어요.

뭐를 먹어야 할지 고르기가 너무 힘들었습니다.

 

그렇게 한참을 고르고 고른 메뉴!!

 

 

먼저 오꼬노미야끼

맥주 시켜서 같이 먹는데 정말 맛있었어요.

맥주 안주로 딱!!

 

얼큰한 카라이 돈코츠 라멘~

 

 

 

그리고 철판 돈까스!!

 

 

좋은 건 한번 더~크게

 

각자 하나하나의 가격은

기억이 안나는데

저렇게 메뉴 3개에 아사히 맥주 2캔 해서

총 3만4000원 나왔네요.

 

대체적으로 메뉴가 무난무난

다 괜찮았어요.

주문했던 3개 메뉴 다 만족했습니다.

 

다음에 기회가 오면 다른 메뉴들도 먹어보고 싶더라고요.

워낙 메뉴가 많아서~

 

아 그리고

가게 입구에 엄마와 떠나는 오사카 여행이라고 써있는데

그 멘트가 뭔가 정겹고 정말 엄마랑 오사카 여행 떠나고 싶더라고요...ㅎㅎ

근데

과연 오사카...갈 수 있을런지~

저작자 표시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보정동 | 아리가또맘마 죽전카페거리점
도움말 Daum 지도


티스토리 툴바